메뉴 건너뛰기

XEDITION

MaraSong :: 잡다한 이야기 Scrawl

책과 글 Books & Writing
2021.05.05 10:07

[비가 그치고 나면] 박근호 - 당신이라는 자랑

조회 수 46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비가 그치고 나면] 박근호 - 당신이라는 자랑

 


창밖으로 내리는 비를
가만히 바라보다
그런 생각을 했다.
비가 그치고 나면
이제 몹시 추워지겠구나.

생각해보면 항상
계절이 바뀔 때마다
비가 내렸었다.

벚꽃 잎이 다 떨어지고
더워질 때도
나뭇잎이 다 떨어지고
옷을 두껍게 입어야 할 때도
어떤 신호처럼
비가 내리고는 했다.

그런 자연 현상은 마치 나에게
말을 해주고 있는 것처럼 느껴졌다.
만약, 네 삶에 비가 내린다면
그것도 아주 많이.

우산을 들어도 어깨가 젖고
어딘가로 향할 수 없을 정도로
퍼붓는 것처럼 느껴진다면
그건 너의 계절이 확연히 바뀌기 위해서라고.

비가 그치고 났을 때만
볼 수 있는 하늘과
비가 그치고 났을때만
바뀌는 계절을
한 아름 느끼게 해주려고
그렇게 비가 내라는 거라고.

ⓒ 박근호 - 당신이라는 자랑.
히읏.
 

 

[비가 그치고 나면] 박근호 - 당신이라는 자랑



출처: https://marasong.tistory.com/844 [달려라 MaraSong]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1 뉴스 News 뉴스타파 - 한명숙 위증교사 secret MaraSong 2022.02.17 0
190 책과 글 Books & Writing [예술의 힘] 김선현 - 자기 치유 그림 선물 MaraSong 2022.02.05 43
189 책과 글 Books & Writing [삶은 높이가 아니라 부피다] 김은주 - 누구에게나 오늘은 처음이니까 MaraSong 2022.02.05 28
188 책과 글 Books & Writing [고통을 딛고] 정여울 - 1일 1페이지, 세상에서 가장 짧은 심리 수업 365 MaraSong 2022.02.02 27
187 책과 글 Books & Writing [우리의 계절, 현재의 풍경] 정한경 - 안녕, 소중한 사람 MaraSong 2022.02.02 38
186 책과 글 Books & Writing [침묵의 소리] 윤소희 - 여백을 채우는 사랑 MaraSong 2022.02.02 27
185 책과 글 Books & Writing [외로움, 여유] 김은주 - 누구에게나 오늘은 처음이니까 MaraSong 2022.02.02 33
184 책과 글 Books & Writing [지금 빨리 할 수 있는 것부터] 박근호 - 당신이라는 자랑 MaraSong 2022.02.02 33
183 책과 글 Books & Writing [삼킬 수 없는 것들] 유림 - 아날로그를 그리다 MaraSong 2022.02.02 34
182 책과 글 Books & Writing [초록색은 평화로움] 김선현 - 자기 치유 그림 선물 MaraSong 2022.02.02 25
181 책과 글 Books & Writing [의식의 씨앗] 정여울 - 1일 1페이지, 세상에서 가장 짧은 심리 수업 365 MaraSong 2022.02.02 31
180 책과 글 Books & Writing [부족함을 마주한다는 것] 정한경 - 안녕, 소중한 사람 MaraSong 2022.02.02 25
179 책과 글 Books & Writing [여행에서 원하는 건] 윤소희 - 여백을 채우는 사랑 MaraSong 2022.02.02 25
178 책과 글 Books & Writing [삶은 새로운 풍경을 맞이하는 일] 김은주 - 누구에게나 오늘은 처음이니까 MaraSong 2022.02.02 25
177 책과 글 Books & Writing [가장 공들인 일은] 유림 - 아날로그를 그리다 MaraSong 2022.02.02 25
176 책과 글 Books & Writing [온화하고 평화로운 그림] 김선현 - 자기 치유 그림 선물 MaraSong 2022.02.02 27
175 책과 글 Books & Writing [콤플렉스가 놓인 자리] 정여울 - 1일 1페이지, 세상에서 가장 짧은 심리수업 365 MaraSong 2022.02.02 66
174 책과 글 Books & Writing [드라마가 주는 위로] 박근호 - 당신이라는 자랑 MaraSong 2022.02.02 29
173 책과 글 Books & Writing [끝이 곧 시작] 윤소희 - 여백을 채우는 사랑 MaraSong 2022.02.02 26
172 책과 글 Books & Writing [술과 약, 약주] 유림 - 아날로그를 그리다 MaraSong 2022.02.02 3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 10 Next
/ 10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