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MaraSong :: 잡다한 이야기 Scrawl

책과 글 Books & Writing
2021.05.12 00:28

[나를 떨리게 하는] 석정현 - 썰화집

조회 수 61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나를 떨리게 하는] 석정현 - 썰화집

 


진동은 공기를 타고 전달됩니다.
음악은 진동의 과정을 들려주지만,
그림은 진동의 결과를 보여줍니다.

우리가 고흐의 그림을 보고 감동하는 것은,
고흐의 그림이 사진 같아서가 아니죠.
고흐의 절박한 떨림이 붓을 타고
캔버스에 고스란 전달된 흔적을부지불식간에 느끼기 때문일 겁니다.

지금까지의 썰은,
나를 떨리게 하는 그 무엇을 찾아야 한다는 거죠.
그 떨림이
분노에 의한 것이든 환희에 의한 것이든,
티끌만큼이라도 스스로를 이끄는 일에
망설이지 말고 기꺼이 끌려가면,
또 다른 세계가 펼쳐질 것이라는 얘깁니다.

ⓒ 석정현 - 설화집.
성안당.

 

 

[나를 떨리게 하는] 석정현 - 썰화집



출처: https://marasong.tistory.com/858 [달려라 MaraSong]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1 뉴스 News 뉴스타파 - 한명숙 위증교사 secret MaraSong 2022.02.17 0
190 책과 글 Books & Writing [예술의 힘] 김선현 - 자기 치유 그림 선물 MaraSong 2022.02.05 43
189 책과 글 Books & Writing [삶은 높이가 아니라 부피다] 김은주 - 누구에게나 오늘은 처음이니까 MaraSong 2022.02.05 28
188 책과 글 Books & Writing [고통을 딛고] 정여울 - 1일 1페이지, 세상에서 가장 짧은 심리 수업 365 MaraSong 2022.02.02 27
187 책과 글 Books & Writing [우리의 계절, 현재의 풍경] 정한경 - 안녕, 소중한 사람 MaraSong 2022.02.02 38
186 책과 글 Books & Writing [침묵의 소리] 윤소희 - 여백을 채우는 사랑 MaraSong 2022.02.02 27
185 책과 글 Books & Writing [외로움, 여유] 김은주 - 누구에게나 오늘은 처음이니까 MaraSong 2022.02.02 33
184 책과 글 Books & Writing [지금 빨리 할 수 있는 것부터] 박근호 - 당신이라는 자랑 MaraSong 2022.02.02 33
183 책과 글 Books & Writing [삼킬 수 없는 것들] 유림 - 아날로그를 그리다 MaraSong 2022.02.02 34
182 책과 글 Books & Writing [초록색은 평화로움] 김선현 - 자기 치유 그림 선물 MaraSong 2022.02.02 25
181 책과 글 Books & Writing [의식의 씨앗] 정여울 - 1일 1페이지, 세상에서 가장 짧은 심리 수업 365 MaraSong 2022.02.02 31
180 책과 글 Books & Writing [부족함을 마주한다는 것] 정한경 - 안녕, 소중한 사람 MaraSong 2022.02.02 25
179 책과 글 Books & Writing [여행에서 원하는 건] 윤소희 - 여백을 채우는 사랑 MaraSong 2022.02.02 25
178 책과 글 Books & Writing [삶은 새로운 풍경을 맞이하는 일] 김은주 - 누구에게나 오늘은 처음이니까 MaraSong 2022.02.02 25
177 책과 글 Books & Writing [가장 공들인 일은] 유림 - 아날로그를 그리다 MaraSong 2022.02.02 25
176 책과 글 Books & Writing [온화하고 평화로운 그림] 김선현 - 자기 치유 그림 선물 MaraSong 2022.02.02 27
175 책과 글 Books & Writing [콤플렉스가 놓인 자리] 정여울 - 1일 1페이지, 세상에서 가장 짧은 심리수업 365 MaraSong 2022.02.02 66
174 책과 글 Books & Writing [드라마가 주는 위로] 박근호 - 당신이라는 자랑 MaraSong 2022.02.02 29
173 책과 글 Books & Writing [끝이 곧 시작] 윤소희 - 여백을 채우는 사랑 MaraSong 2022.02.02 26
172 책과 글 Books & Writing [술과 약, 약주] 유림 - 아날로그를 그리다 MaraSong 2022.02.02 3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 10 Next
/ 10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