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EDITION

MaraSong :: 잡다한 이야기 Scrawl

책과 글 Books & Writing
2021.05.06 00:33

[승화의 과정] 정여울 -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

조회 수 54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승화의 과정] 정여울 -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

 


나는 고통이라는 재료를 요모조모,
조물조물 버무려 무언가
엉뚱한 것을 만들어 보고 싶어한다.

그러니까 고통이 엄습해올 때면
그것을 표출하기보다는 승화할 것을 꿈꾼다.

아프다고 소리치며 화를 내고
물건을 깨뜨리는 것은 표출이지만,
아픔을 오래오래 발효시켜
글이나 그림이나 음악 같은
또 하나의 미디어로 표현하는 것은 승화다.

이 승화의 과정이
우리를 끝내 구원한다.

ⓒ 정여울 -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
김영사
 

 

[승화의 과정] 정여울 -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



출처: https://marasong.tistory.com/845?category=480789 [달려라 MaraSong]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 책과 글 Books & Writing [고통을 딛고] 정여울 - 1일 1페이지, 세상에서 가장 짧은 심리 수업 365 MaraSong 2022.02.02 29
21 책과 글 Books & Writing [의식의 씨앗] 정여울 - 1일 1페이지, 세상에서 가장 짧은 심리 수업 365 MaraSong 2022.02.02 34
20 책과 글 Books & Writing [콤플렉스가 놓인 자리] 정여울 - 1일 1페이지, 세상에서 가장 짧은 심리수업 365 MaraSong 2022.02.02 73
19 책과 글 Books & Writing [진정한 스승] 정여울 -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 MaraSong 2022.01.16 23
18 책과 글 Books & Writing [꿈을 이루기 위해] 정여울 -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 MaraSong 2022.01.11 23
17 책과 글 Books & Writing [감사할 일이 늘어가는 것] 정여울 -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 MaraSong 2022.01.09 24
16 책과 글 Books & Writing [노을바라기] 정여울 - 1일 1페이지, 세상에서 가장 짧은 심리수업 365 MaraSong 2022.01.06 25
15 책과 글 Books & Writing [글을 쓴다는 것은] 정여울 - 1일 1페이지, 세상에서 가장 짧은 심리 수업 365 MaraSong 2021.12.25 99
14 책과 글 Books & Writing [프리랜서로 산다는 것은] 정여울 -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 MaraSong 2021.12.22 290
13 책과 글 Books & Writing [나는 나인채로] 정여울 -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 MaraSong 2021.12.21 317
12 책과 글 Books & Writing [심리학을 공부한다는 것은] 정여울 -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 MaraSong 2021.05.14 571
11 책과 글 Books & Writing [나는 나인 채로, 당신은 당신인 채로] 정여울 -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 MaraSong 2021.05.07 668
» 책과 글 Books & Writing [승화의 과정] 정여울 -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 MaraSong 2021.05.06 543
9 책과 글 Books & Writing [산책과 명상의 힘] 정여울 -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 MaraSong 2021.05.05 556
8 책과 글 Books & Writing [온 힘을 다해 힘껏] 정여울 -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 MaraSong 2021.05.01 292
7 책과 글 Books & Writing [위대한 존재가 될 수 있다] 정여울 -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 MaraSong 2021.05.01 255
6 책과 글 Books & Writing [인간의 무의식 속 무한한 잠재력] 정여울 -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 MaraSong 2021.04.10 433
5 책과 글 Books & Writing [사과를 한다는 것] 정여울 -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 MaraSong 2021.04.04 402
4 책과 글 Books & Writing [미안하다는 말은 아무리 늦게 도착해도] 정여울 -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 MaraSong 2021.03.20 364
3 책과 글 Books & Writing [거리를 존중할 때] 정여울 -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 MaraSong 2021.03.11 370
Board Pagination Prev 1 ... 2 Next
/ 2
위로